페이스북에서 우연히 구독형 면도날 SQUARE SHAVE에 대한 광고를 보고 SQUARE SHAVE 홈페이지 주문을 했다. 때마침 홍보를 위해서 4,900원에 면도기+면도날 1개+무료배송 이벤트를 하고 있었다. 주문을 하면 7일 이후 정해 놓은 1달, 2달, 혹시 4달 이렇게 선택을 하고 그 날짜에 맞춰서 구독형으로 배송을 한다. 


아침에 면도를 하면 저녁에 수두룩 하게 다시 자라고, 건식 면도 보단, 습식 면도를 즐기는 지라 광고에 확 눈길이 갔다. 평소에는 질레트 면도날을 사용하고 있다. 그냥 가장 대중적이고 수염이 잘 깎인다. 다만 면도날 판매 방식이 면도기는 공짜로 주고 날로 이윤을 남겨먹는 지라 은근 비싸다. 개당 2800원이 훌쩍 넘고 3000원이 넘어가는 제품들도 많다. 오래 사용하면 면도가 잘 안 되는 느낌이 들고 턱이 잘 배이는 지라 너무 오래 사용하면 안 되고 자주 바꿔줘야 한다. 자주 바꾸기엔 또 비용 부담이 크다. 


주문을 하고 다음날 로젠택배로 배송을 받았다. 대표가 쓴 글을 보니 주문이 들어오면 띵동 소리를 받고 열심히 포장을 해서 배송을 한다고 한다. 


첫 인상은 포장이 깔끔했고, 면도 방법을 잘 설명을 해놨다. German engineering 만 강조해서 기술만 독일이고 다른나라에서 만든게 아닐까 걱정을 했지만, 원산지가 독일이여서 안심을 했다. 


요즘? 아니면 유행이 지난 지는 모르겠으나 별에 별 구독형 스타트업 제품이 많이 나오고 있고, 면도날도 자주 사용하니 스타트업이 나온 것 같다. 


제품은 자기네들이 직접 만든 건 아니고, 독일산 Harry 면도날을 공급하는 듯하다. 하지만 제품을 받아보면 Harry 제품에 관련해서는 전혀 내용이 없고, German engineering라는 내용만 있다 


3중 날이 있고, 5중 날이 있는데 5중 날은 구독형으로 면도날 4개에 배송비 포함해서 9,600원이라는 혁신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고 한다. 과연 혁신적인 가격인지는 전혀 모르겠다. Harry 면도날 공식 페이지에 봐도 8개 면도날이 $16이고 무료 배송이다. 개당 $2, 원화로 약 2300원 꼴이다. 무려 개당 100원이나 비싸다. 혁신 적인 가격인가? 


질레트 면도날과 가격 비교를 해도 그냥 단순 5중날 기준 최저가는 2,388원이다. 88원이나 저렴한 혁신적인 가격이다. 


자 그러면 SQUARE SHAVE의 면도날의 원산지인 젊은이의 나라 독일(German)과 비교해서 질레트는 어디서 만들어 진지 찾아보니 똑같이 원산지는 젊은이의 나라이다. 차이가 전혀 없다. 메이드 인 싸우스 코리아 제품 도루코날과 비교하는 것도 아니고... (한국을 무시하는 게 아니다.)


면도감

면도기는 면도가 잘 되어야 한다. 수염이 많이 자주 나는 사람의 입장으로 아침에 면도가 안 되면 하루가 정말 재수가 없게 느껴진다. 적당하게 비싸더라도 잘 깎여야 한다. 잘 안 잘리면 피부 손상도 많이 오기도 한다. 


그래서 평소 질레트 5중+1 면도날을 사용하고 있다. 콧수염의 일부분과 입술 아래쪽 살짝 들어간 부분은 5중 날로 잘 안 깎일 때가 있는데, 위에 1개 날로 되어 있는 곳으로 쓱쓱 깎으면 잘 깎인다. 그래서 이 날을 사용하고 있다. 그 이상의 비싼 날은 그놈이 그놈이다. 


SQUARE SHAVE 면도날도 똑같은 5중이다. 첫 면도 시에 느낌은 그냥 잘 잘렸다. 처음 사용하는 면도날은 도루코 5중 면도날도 잘 잘린다. 1주 2주 시간이 지나면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결론

가격도 파격적으로 저렴하지도 않고 차별적인 생산지도 아니다. 무료배송? 대부분 인터넷 마켓에서 구독형 정기 배송을 시행하고 있고 알아서 무료로 배송 해준다. 


면도날은 면도만 잘되면 된다. 포장이 이쁜 것도 필요 없고 깔끔한 것도 필요 없다.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면도가 잘 되어야 한다.


차별점이 뭘까? 글쎄다. 소규모 업체가 Harry 면도날은 수입해서 판매하는 것 밖에 없다. 차별점을 찾아줬으면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KraZYeom


용량이 적은 MicroSD를 라즈베리 파이에 사용하니 이것 저것 돌리다 보니 용량이 부족하다. 약 10여기가 되는 Mame rom을 NAS에 받아서 라즈베리 파이에 올릴려고 하다보니 뭔가 대책이 필요했다. 

  1. 파일을 MicroSD에 복사하기: 가장 단순하다. 하지만 귀찮다. 
  2. Windows Shared Folder로 mount 하기: mount 명령어로 지원한다. 쉽다. Common Internet File System (CIFS)
삶이 귀찮으니 네트워크로 mount를 하는 방법을 찾았다. 

마운트 하기

우선 마운트 할 디렉토리를 만든다. 

mkdir -p /home/pi/.advance/rom


그리고 아래 명령어로 cifs 방식으로 마운트 한다. 

sudo mount -t cifs -o username=testusername,password=testpassword //192.168.29.162/Public//Transmission/roms /home/pi/.advance/rom


아래와 같이 df -h 명령어로 제대로 마운트 되었는지 확인한다. 

pi@raspberrypi ~ $ df -h
Filesystem                                  Size  Used Avail Use% Mounted on
/dev/root                                   7.2G  3.7G  3.2G  55% /
devtmpfs                                    364M     0  364M   0% /dev
tmpfs                                       368M     0  368M   0% /dev/shm
tmpfs                                       368M  5.0M  363M   2% /run
tmpfs                                       5.0M  4.0K  5.0M   1% /run/lock
tmpfs                                       368M     0  368M   0% /sys/fs/cgroup
/dev/mmcblk0p1                               63M   21M   42M  33% /boot
//192.168.29.162/Public//Transmission/roms  3.6T  2.8T  871G  77% /home/pi/.advance/rom


자동으로 마운트 하기

리부팅을 하면 마운트가 해제 된다. 매번 마운트 하기 귀찮으니, fstab에 등록을 해서 자동으로 마운트 하자. 루트 권한으로 수정을 해야한다. 

sudo vi /etc/fstab
//192.168.29.162/Public//Transmission/roms /home/pi/RetroPie/roms cifs username=testusername,password=testpassword 0 0


참고: 언마운트 하기

sudo umount //IPADRESS/share










​ ​​마음에 드셨으면 아래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KraZYeom

라즈베리 파이를 게임기로 만들기

2012년 10월 라즈베리 파이를 Mame을 사용해서 게임기로 만들기라는 제목으로 포스팅을 했었다. 저 포스팅을 참조하여 Raspberry Pi 3로 다시 게임기를 만들어 보기 위해서 삽질을 했지만 오래 되어서 그런지 어떤 라이브러리는 기본적으로 설치가 안되었고, 구글링을 해서 라이브러리를 받아서 설치를 했지만, 혹시나 해서 AdvencedMame를 검색을 해보았다. AdvencedMame는 많은 변화가 있었다. 4년이 넘게 지난 지금 AdvencedMame는 2016년 4월 v3.0을 릴리즈 하면서 Raspberry Pi를 공식적으로 지원하게 되었다. 현재 버전은 v3.4이다.


다운로드

설치 방법은 아주 간단해졌다. 

http://www.advancemame.it/download에서 직접 다운로드를 받아서 scp, ftp 등을 사용하여 raspberry pi로 설치파일을 옮겨주자. 

또는 아래 처럼 wget 으로 바로 받아도 된다.

wget https://github.com/amadvance/advancemame/releases/download/v3.4/advancemame_3.4-1_armhf.deb


설치하기

그리고 아래 명령어로 패키지를 설치 해준다. sudo dpkg --force-all -i advancemame_3.4-1_armhf.deb

그러면 /usr/local/bin/에 관련 실행 파일이 설치가 된다. 


설정하기

최초 한 번의 advmame 명령어를 입력하면 기본 설정 파일이 생성된다. 그리고 /home/pi/.advance/rom:/usr/local/share/advance/rom를 기본 롬 탐색 디렉토리로 사용한다고 나온다. 혹시 탐색 디렉토리를 변경하고 싶으면 /home/pi/.advance/advmame.rc 설정 파일에서 dir_rom /home/pi/.advance/rom:/usr/local/share/advance/rom 이부분을 변경하면 된다. 

advcfg 명령어로 화면 설정을 한다. 아래 그림 처럼 LCD 모니터 또는 HDTV를 선택하고, 적당하게 테스트를 해보고 정상적으로 나오면 save를 하고 나온다. 


키보드를 사용해서 게임을 해도 되지만, 알리익스프레스에서 약 3달러에 판매하는 NES 조이스틱 사용하는 것도 편리하다. 배송에는 약 1달이 걸린다. OTL


게임롬

게임롬은 mame rom으로 구글링을 하면 많이 나온다. 


실행방법

pi@raspberrypi:~/.advance/rom $ ls
bublbobl.zip  ddragonu.zip  ddragonw.zip  ddragon.zip  dkong.zip  suprmrio.zip

rom 디렉토리에 위와 같이 zip파일가 있으면 advmame 게임이름으로 아래와 같이 명령어로 실행을 하면 된다. 

advmame bublbobl


참조: 키 리매핑 방법

advj 명령어로 조이스틱 키 입력값을 확인하니, 기존에 구입했던 거와, 새로 구입한 조이스틱의 입력 값이 달랐다. 새로운것은 thumb가 0번, thumb2이 1번으로 설정되어 보글보글 게임시 문제가 없었는데, 기존에 가지고 있던 것은 thumb이 3번, thumb2가 2번으로 되어서 게임시 버튼이 하나 인식이 안되는 경우가 있어서, 아래와 같이 설정파일에 추가를 해주니 제대로 인식이 되었다. 

input_map[p1_left] joystick_digital[0,stick,x,left]
input_map[p1_right] joystick_digital[0,stick,x,right]
input_map[p1_up] joystick_digital[0,stick,x,up]
input_map[p1_down] joystick_digital[0,stick,x,down]
input_map[p1_button1] joystick_button[0,thumb2]
input_map[p1_button2] joystick_button[0,thumb]










​ ​​마음에 드셨으면 아래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KraZYeom

2014년 초 일본에서 맥북 프로를 구입하면 환율 & 애플 환율 차이로 약 100여만원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었을 때가 있었다. 특히 오픈 마켓에서 일본어 자판으로 구입하면 추가 30만원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었다. 총 130만원. 약 330만원이 되는 맥북 프로는 200만원에 구입을 할 수 있었으니 정말 최상의 구매 조건이였다. 


구입 후 가장 큰 문제는 JIS 일본어 자판 키보드였다. 우리나라 자판은 미국자판과 거의 동일해서 큰 문제가 없지만 일본 자판은 일본 독자 규격이다. 정말 악명이 높다. 특히 개발자 흉내를 내는 나로선 도저히 사용할 수 없었다. 그런 핑계로 외장 키보드로 30여만원 하는 키보드를 추가 구입해도 100만원이나 저렴하니 1석 2조였다. 흐흐. 

집이나 외장 키보드를 사용할 수 있는 곳은 거의 문제가 없었으나, 외부 카페에서 작업 하는 날이면 정말 최악이였다. @ ~ _ * " [] {} \ | 이런 몇 몇 특수 문자는 위치가 다르고 심지어 몇 몇 특수문자는 자판에 인쇄가 되어 있지도 않다. 그리고 스페이스 좌우로 특수키가 위치하고 있어서 스페이스의 크기는 일반 키보드 3.5개의 크기이다. 


Karabiner로 macOS Sierra 이전까지는 키보드를 키 맴핑을 통해서 | 키와 ~ 빼 놓고는 거의 한국/미국 자판과 동일하게 배치를 해서 사용하고 있었다. 물론 키보드를 다 외우고 있어야 가능하다. 


하지만 Sierra로 업데이트가 되면서 Karabiner가 제대로 지원을 못 하게 되어서 큰 문제가 생겼다. 일본어 자판의 특수 문자를 다 외우던지 아니면 외장 키보드를 가지고 다녀야 했다. ... OTL


Karabiner 개발자가 Sierra에서 단순 1:1 매핑만 되는 Karabiner-Elements라는 앱을 내놓았다. 하지만 특수 문자의 대부분은 Shift와 같이 복합적으로 사용을 해야 해서 Karabiner를 사용 안 하고 있었다. 며칠 전, 단순하게 몇 개의 키라도 변경 해보고자 Karabiner-Elements를 실행해서 사용하던 도중 Virtual Keyboard 탭에서 Keyboard Type을 ANSI로 바꿨더니 영문자판의 키배열과 동일하게 변경이 되어 적용되었다. 오우! 그리고 아래 그림처럼 Simple Modifications 탭에서 몇 몇 자판만 변경해줬다. 


英数(영수) 키 -> Command 키, Command 키 -> Option 키, Option 키 -> Control 키, | 키 -> 백스페이스, _키 ~,`로 변경을 하였다. 


~ | 위치만 일반 미국/한국 자판과 위치만 다르고 나머지 키들은 동일하다. 하지만 키에 인쇄된 값과 대부분 달라서 손이 따라가는데로 입력을 해야한다. :]


그리고 Cap Lock의 위치 때문에 키가 잘 눌리는 관계로 1000ms이상 누르고 있어야 On/Off 되도록 설정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KraZYeom

참조: OpenSSH Legacy Options


OpenSSH 7.0 이상에서 ssh를 사용해서 원격에 접속을 하려할 때 몇 몇 알고리듬은 보안상의 이유로 기본적으로 비활성화 되어 있다. 


NAS와 무선 인터넷 공유기의 ssh를 접속을 하려 하는데 아래와 같이 에러가 나면서 원격 접속이 되질 않는다. -o 옵션을 줘서 알고리듬을 추가 해도 된다. 또는 ~/.ssh/config에 host 정보를 추가 해주면 자동으로 적용이 된다.


no matching host key type found. Their offer: ssh-dss

My Cloud NAS 접속시 문제

krazyeom@MBP:~$ ssh  root@192.168.219.18
Unable to negotiate with 192.168.219.18 port 22: no matching host key type found. Their offer: ssh-dss

ssh -oHostKeyAlgorithms=+ssh-dss root@192.168.219.18

~/.ssh/config

Host 192.168.219.18
HosKeyAlgorithms +ssh-dss


no matching key exchange method found. Their offer: diffie-hellman-group1-sha1

ASUS 무선 공유기 접속 문제

krazyeom@MBP:~$ ssh  admin@192.168.219.5
Unable to negotiate with 192.168.219.5 port 22: no matching key exchange method found. Their offer: diffie-hellman-group1-sha1

ssh -oKexAlgorithms=+diffie-hellman-group1-sha1 admin@192.168.219.5

~/.ssh/config

Host 192.168.219.5
KexAlgorithms +diffie-hellman-group1-sha1






​ ​​마음에 드셨으면 아래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KraZYeom